벌레부르의 꿀벌들

벌레부르는 “영원한 꽃밭”에 자리잡은 곤충과 벌레들의 나라입니다. 영원한 꽃밭에 핀 꽃들은 벌레들에게 맛있는 먹을 것과 약, 옷, 집을 지을 때 쓸 재료 등등을 아낌없이 주었습니다.하지만 언제부터인지, 영원한 꽃밭의 꽃들이 시들어가기 시작했습니다. 꽃들이 예전처럼 많은 것을 주지 못하게 되자, 벌레들은 서로 갈등하고 다투기 시작했습니다.​

1)꿀벌

꿀벌들의 별명은 “꽃들과 대화하는 벌레”입니다. 이들은 예전부터 영원한 꽃밭에서 꽃들이 즐겁고 행복할 수 있도록 많은 도움을 주었고, 꽃들은 그 보답으로 꿀벌들에게 꿀을 주었습니다.

벌레부르의 꿀벌이 만드는 꿀은 굉장한 마법의 힘을 가지고 있습니다. 그 힘은 퍼밀리어들도 놀라워할 정도입니다. 꿀벌들은 이 꿀을 가지고 벌레부르의 벌레들은 물론 다른 보이지 않는 나라에 사는 사람들을 치료해주고 배고픔을 달래줍니다.​

2)영원한 꽃밭

영원한 꽃밭은 꽃덤불이 만들어낸 거대한 터널입니다. 꽃밭의 꽃들은 햇빛을 받는 동안엔 금빛으로, 달빛을 받는 동안에는 은빛으로 빛나며 꽃덤불 터널을 밝혀줍니다.
벌레들은 꽃밭 터널의 바닥에도 집을 짓지만, 벽이나 천장에 메달린 집을 짓기도 합니다. 아주 아름답고 멋진 풍경이죠.

영원한 꽃밭은 굉장히 커다랗고, 복잡하게 꼬인 미로이기도 합니다. 사실 벌레부르의 벌레들이 마을을 짓고 살아가는 곳은 전체 꽃밭에서 아주 작은 부분에 불과합니다. 어떤 벌레들은 아직 발견되지 않은 터널을 찾아내려고 모험을 하기도 합니다만, 발견되지 않은 통로는 꽁꽁 숨겨져있고, 설령 들어간다 하더라도 그 안에서 길을 잃어버리기가 십상입니다.

​숨겨져 있던 터널에는 벌레들도 처음 보는 생소한 꽃들이 피어있기도 합니다.

​3)벌레부르의 위기

꽃밭이 시들어간다는 것 자체는 벌레부르의 위기가 아닙니다. 벌레부르의 진짜 위기는, 시들어가는 꽃밭을 둘러싼 벌레들의 생각이 서로 다르다는 점입니다. 시들어가는 꽃밭에서 어떻게 살아가야 좋을지, 벌레들마다 서로 생각이 다르기 때문에 갈등과 다툼이 벌어지고 있습니다. 어떤 때에는 다툼이 너무 심해서, 벌레들끼리 사이가 나빠지거나 마음의 상처를 입을 때도 있습니다.

문제는, 각각의 의견이 맞는지 틀리는지 쉽게 말할 수 없다는 점입니다. 이렇게 보면 틀린 것 같지만 또 저렇게 보면 맞는 것 같습니다. 어쩌면 완전히 맞는 말과 완전히 틀린 말은 없고, 어중간하게 맞는 말과 어중간하게 틀린 말이 있을 뿐인지도 모르죠.

한 때 영원한 꽃밭이 영원히 푸르렀다는 것은 중요하지 않습니다. 중요한 것은 지금, 그리고 앞으로의 벌레부르입니다.

비밀열쇠와 보이지 않는 문

1)보이지 않는 문

보이지 않는 문은 (이름에서 알 수 있듯이) 투명해서 보이지 않습니다. 냄새도 나지 않고, 만져지지도 않고, 소리를 내지도 않습니다. 그런 문을 어떻게 찾아낼까요? 오직 비밀열쇠만이 보이지 않는 문을 드러내고, 문을 열 수 있습니다.

​보이지 않는 문은 공중에 떠있는 커다란 괄호 기호처럼 생겼습니다. 전구나 형광등처럼 밝은 빛을 내며, 문 반대편에 있는 곳이 어디인지 알려주는 장식이 달려있습니다. “공룡 왕국”으로 가는 문은 공룡 뼈와 무기와 갑옷으로 장식됩니다. “벌레부르”로 가는 문은 아름다운 꽃들과 나비 날개, 풍뎅이 날개로 장식되어있습니다. “잠든 별”로 가는 문은 엔진 장치가 복잡하게 움직이고 있으며, 컴퓨터 모니터가 여러 개 달려있어 수많은 화면을 보여줍니다.

문에 달려있는 장식은 문 너머의 장소가 안전한지 위험한지도 알려줍니다. 예를 들어 마법의 숲 세계로 가는 문에는 보통 나뭇가지와 나뭇잎, 나무뿌리가 돋아나있지만, 그렘린들의 도시 “룽글롬”으로 가는 문이라면 문의 모습이 달라집니다. 룽글롬으로 향하는 문은 보통의 문처럼 밝은 흰빛이 아니라 으스스한 보라색으로 빛나고, 살벌하게 웃고 있는 못된 마법사들의 얼굴 조각상으로 장식되어있습니다.​​

2)비밀열쇠

비밀열쇠는 보이지 않은 문을 열 수 있는 귀중한 마법 도구입니다. 갖고 싶다고 얻을 수 있는 것도 아니고, 갖기 싫다고 해서 버릴 수도 없습니다. 비밀열쇠는 아주 운 좋은 사람만이 찾을 수 있는 보물 중의 보물입니다.

열쇠는 그 열쇠를 가진 사람의 마음에 따라 모습이 달라집니다. 열쇠를 가진 사람이 좋아하는 것과 소중하게 여기는 것에 따라 생김새가 변하며, 때로는 열쇠를 가진 사람이 제일 무서워하는 것과 닮아있을 때도 있습니다. 따라서 열쇠의 모습은 열쇠의 주인마다 각기 다르게 생겼습니다.​

비밀열쇠의 첫 번째 힘은 보이지 않는 문을 찾아내고 그 문을 여는 힘입니다. 비밀열쇠를 가진 사람이 보이지 않는 문 가까이로 가면, 열쇠가 갑자기 뜨거워지거나, 윙윙거리는 소리를 내거나, 달콤한 향기를 내기도 합니다. 이 때 열쇠를 꺼내들고, 열쇠의 반응이 점점 강해지는 방향으로 가면 밝은 빛이 번쩍하며 보이지 않는 문이 모습을 드러냅니다.

문이 모습을 드러냈다고 해도 바로 열리는 것은 아닙니다. 열쇠를 문에 가까이 가져간 뒤 돌려서 문을 열어야 합니다. 이 때 열쇠와 문이 서로 잘 맞는 경우도 있고 잘 맞지 않는 경우도 있습니다. 열쇠와 문이 잘 맞으면 문이 바로 열리지만, 그렇지 못한 경우 문을 여는 데에 시간이 조금 걸릴 수도 있습니다.​

비밀열쇠의 두 번째 힘은 세상을 바꾸는 힘입니다. 열쇠를 가진 사람은 보이지 않는 나라들을 자유롭게 오갈 수 있는 특권을 받게 됩니다. 이 특권으로 더 좋은 세상을 만들어야 하죠. 그래서일까요? 열쇠를 가진 이야기 속 주인공들에게는 조금 더 특별한 행운이 뒤따르고, 이 행운을 이용해 보이지 않는 나라가 겪는 어려움을 해결해나가게 됩니다.

공룡 왕국의 공룡 기사들

공룡 왕국은 공룡들의 세계입니다. 이 곳의 공룡들은 마을 정도 크기의 왕국 여러 개를 세웠습니다. 각 왕국들은 서로 사이 좋게 지내기도 하고, 때로는 전쟁을 벌이기도 합니다.

​1)공룡 기사

공룡들은 원래부터 힘이 엄청나게 강한 종족입니다. 하지만 몇몇 공룡들은 더 뛰어난 전사가 되기 위해 몸과 기술을 단련해 기사가 되었습니다. 운동을 해서 튼튼하고 재빠른 몸을 만들고 창, 칼, 활, 몽둥이 등 온갖 무기를 익숙하게 다루는 달인이 됩니다.

공룡 기사들은 왕국을 다스리는 공룡 대왕을 위해 여러가지 일을 합니다. 먼 곳으로 모험을 떠나기도 하고, 왕국을 철통같이 지키기도 하고, 다른 공룡 왕국을 정복하러 떠나기도 합니다.

2)고대 생물

공룡 왕국에서 공룡들은 최근에서야 등장한 종족입니다. 그보다 더 오래 전부터 살아온 고대 생물들은 공룡들과 함께 살아가고 있습니다.

고대 생물들은 강아지처럼 작은 녀석들도 있지만 빌딩처럼 거대한 녀석들도 있습니다. 이들 중 몇몇은 평화롭고 온순하지만, 어떤 녀석들은 공룡들을 잡아먹으려고 덤벼들기도 하죠. 모험을 떠난 공룡 기사라면 이들 고대 생물과 맞서 싸워야 할 때도 있습니다.

하지만 어디까지나 서로 피할 수 없는 상황에서 벌어지는 대결일 뿐, 기본적으로 고대 생물들도 공룡 왕국의 한 부분으로서 나름의 역할을 하며 살아가고 있습니다.​

3)공룡 왕국의 위기

공룡 왕국의 공룡들은 언젠가 멸종할 운명입니다. 언제 어떤 식으로 멸종하게 될지는 아무도 모릅니다.

사실 공룡들은 오래 전부터 멸종을 반복했습니다. 공룡들이 세상에 나타나 왕국을 세우고, 멸종하면, 또 수 백년 수 천년이 흘러 다시 공룡들이 나타나고, 왕국을 세우고, 또 멸종했던 것입니다.

이렇게 반복되다 지금은 다섯 번째 공룡시대입니다. 공룡 대왕들은 공룡 멸종을 막을 방법을 찾고 있습니다. 하지만 모든 공룡 대왕들이 그런 것은 아닙니다. 어떤 공룡 대왕은 공룡 멸종을 믿지 않고 다른 공룡 왕국을 정복할 생각만 합니다. 어떤 공룡 대왕은 지금 누리는 평화와 행복에 만족하고 있습니다.

하긴, 공룡 멸종에 무관심한 공룡들도 이해되는 부분이 있습니다. 공룡 멸종은 왠지 먼 미래의 일인 것만 같달까요? 언젠가 멸종할지 모른다는 공포감에 빠져, 끼니도 거르고 해야 할 일도 못 하면 어떨까요? 그것도 문제 아닐까요? 공룡 왕국에는 매일같이 크고 작은 사건들이 일어나며, 공룡 기사들은 이런 문제들을 처리하느라 아주 바빠서, 때로는 보이지 않는 문 너머 다른 세상의 친구들을 불러와야 할 정도입니다. 그렇다보니 공룡 멸종은 자꾸 뒤로 밀리는 문제가 되고는 합니다.

공룡 멸종은 어떤 공룡에게는 시급한 문제인 반면 어떤 공룡에게는 시큰둥한 문제이기 때문에, 공룡들끼리도 서로 손발이 맞지 않습니다.

퍼밀리어와 마법의 숲

마법의 숲은 마법사 퍼밀리어들의 고향입니다. 한 때 마법의 숲은 전 세계를 뒤덮고 있었습니다만, 이제는 숲이 점점 작아져서 새로운 세상의 한 부분만을 이루고 있습니다.​

1)퍼밀리어

퍼밀리어들은 동물 모습의 마법사들입니다. 오래 전부터 비밀열쇠에 대해 알고 있었고, 열쇠의 힘으로 보이지 않는 나라 이곳 저곳을 여행하며 어려운 사람들에게 도움을 주었습니다.

퍼밀리어들은 “다섯 걸음의 비밀”이라는 마법을 사용합니다. 물에서 나무로, 나무에서 불로, 불에서 흙으로, 흙에서 쇠로, 쇠에서 물로 이어지는 복잡한 흐름을 바탕으로 하는 마법입니다. 퍼밀리어들은 이 마법을 똑바로 사용할 수 있도록 노력과 공부를 게을리 하지 않습니다. 그리고 그렇게 공부한 마법을 어려운 사람들을 돕기 위해서만 사용합니다.​

2)마법의 숲 세계에 사는 종족들

마법의 숲 세계에는 다양한 모습의 종족들이 서로 어우러져 살아갑니다. 대표적으로는 농부 종족인 두더와 꿈지렁이들이 있습니다. 이들 외에도 다양한 종족들이 살고 있습니다. 이들은 가끔 다투기도 하지만 화해하고 사이좋게 지낼 방법을 찾아냅니다. 퍼밀리어들은 멀리서 이들을 지켜보며 어려움을 이길 수 있도록 도움을 주고 있었습니다.

꿈지렁이나 두더 같은 새로운 종족들에게 자리를 내어주며 ​마법의 숲은 점점 작아지고 있습니다. 퍼밀리어들도 숲이 작아지면서 점점 수가 줄어들고 마법의 힘도 약해지고 있습니다. 슬퍼하지 마세요. 이것은 아주 자연스러운 과정입니다. 퍼밀리어들의 시대는 지나간 옛날 이야기가 되어야만 합니다. 이제 새로운 종족들의 시대니까요.​

3)마법의 숲의 위기

마법의 숲의 위기는 퍼밀리어들로부터 왔습니다. 오랫동안 퍼밀리어들은 여러 보이지 않는 나라들을 지켜왔지만, 몇몇 퍼밀리어들은 마법의 힘으로 세상을 지배하려고 했습니다.

이들은 퍼밀리어라는 이름을 버리고 “그렘린”이라는 새로운 이름을 얻었습니다. 그렘린들은 비밀열쇠로 보이지 않는 나라를 넘나들면서 온갖 나쁜짓을 저지르고 다닙니다. 퍼밀리어들과는 달리, 옛날 이야기가 되기를 거부하려는 것입니다.​

옛날 이야기가 되어 사라지는 것은, 어쩔 수 없이 조금 미루어야 할 것 같습니다. 퍼밀리어들은 그렘린을 막기 위해 보이지 않는 문을 열고 모험을 떠납니다.

보이지 않는 나라

보이지 않는 나라는 서로 다른 차원에 있는 세계입니다. “보이지 않는 나라”라는 이름 그대로, 보이지 않는 나라들은 서로를 볼 수 없습니다. 그래서 처음엔 자기들 말고도 다른 보이지 않는 나라가 있다는 것도 모릅니다.

​비밀열쇠로 보이지 않는 문을 열어서, 문 너머의 세계를 여행해보기 전에는 말이죠.

​보이지 않는 나라마다 독특한 사람들이 살고 있습니다. 자기들만의 살아가는 방법, 좋아하는 노래와 음식, 옷 입는 방법이 있고, 산의 모습과 강의 모습도 보이지 않는 나라들마다 서로 다르고 독특합니다. 그리고 각자 자기들만의 고민과 어려움이 있습니다.